skip to Main Content

바이오헬스산업화 혁신전략 모색한다

바이오헬스산업화 혁신전략 모색한다

오송재단, 미래 신성장 동력 바이오헬스 산업 발전 포럼

 

대한민국의 미래 신성장 동력으로 꼽히는 바이오헬스 산업의 개선방안과 당면이슈를 논의하기 위한 행사인 ‘2018 서울 바이오이코노미 포럼’(포럼 추진위원장 공구)이 이달 13일 오전 9시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열린다. 보건복지부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고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한국보건산업진흥원이 주관하는 이번 행사는 국내외 바이오헬스 산업에 종사하고 있는 산,학,연,관 및 병원 관계자 300여명이 사전등록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이번 행사의 성공적 개최와 지속적 발전을 위해서 노웅래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이명수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장,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 등 바이오헬스 산업과 관련된 많은 내외 귀빈들이 참석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의 주제는 바이오헬스산업화 혁신전략이며 기조 강연자로는 삼성바이오에피스의 고한승 대표와 한미약품의 권세창 대표가 나서게 된다.

 

기조연설 이후에는 바이오산업 생태계에 대한 식품의약품안전평가원 최영주 과장과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박구선 이사장의 발제 및 패널토의가 이어진다. 패널 토의에는 참석자들간 발제 주제에 대하여 열띤 토론을 펼치게 되며 토론을 통해 도출된 결론은 대한민국의 바이오경제 정책수립에 활용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번 행사의 부대행사로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과 C&R리서치社(회장 윤문태)의 투자계약식이 사전에 진행된다.
전반적인 행사에 대한 세부내용 확인 및 사전등록은 오송첨단의료산업진흥재단 홈페이지를 통해 할 수 있고 등록비는 무료다.

 

<기사 원문 보기>

Back To Top